Extra Form

상보_스타팅.jpg[BLUE GUARDIAN =  김나은 수습기자사진 고예지, 문예린 기자] 지난 29() 17 중앙대학교(이하 중앙대농구부는 중앙대 다빈치 캠퍼스 청룡체육관에서 열린 2024 KUSF 대학 농구 U-리그(이하 U-리그) 2라운드에서 성균관대학교(이하 성균관대) 90-81 스코어로 승리하며 홈에서의 연승에 성공했다.

 

 

 

중앙대는 강현수가 3  4 포함 22득점 2리바운드 4어시스트로 최다 득점을 올리며 활약했고서지우와 이경민이 각각 14득점 13리바운드 1어시스트, 14득점 3리바운드 10어시스트로 더블더블을 기록했다임동언은 11득점 4리바운드 1어시스트로  화력에 불을 지폈고고찬유 또한 10득점 6리바운드 5어시스트로 팀의 승리에 보탰다.

 

 

 

성균관대는 이주민이 20득점 11리바운드 1어시스트로 높은 득점률을 보여주었고구민교는 19득점 11리바운드 2어시스트로 신입생인데도 불구하고 높은 활약을 보여주었다강성욱은 16득점 3리바운드 9어시스트로 팀을 보좌하는데 힘썼고김태형은 10득점 2리바운드 1어시스트로  쿼터 출전에도 높은 점수를 보여주었으나 팀의 패배를 막을  없었다.

 

 

 

중앙대 BEST 5

 

강현수-이경민-유형우-임동언-서지우

 

 

 

성균관대 BEST 5

 

강성욱-이현호-구민교-구인교-이주민 

 

상보_경민.jpg

 

1쿼터 중앙대 21 – 14 성균관대’ : 득점과 추격의 연속치열한 싸움

 

경기는 성균관대 이주민의   득점으로 시작됐다곧이어 지난 경기에서 좋은 성적을 거뒀던 서지우의 돌파로 중앙대도 2점을 얻었다이후 성균관대는 구민교의 레이업으로 점수를 올렸고 중앙대는 서지우의   득점으로 경기는 팽팽하게 흘러갔다 팀의 공격 실패  구민교가 레이업을 올리자 강현수가 왼쪽 45도에서 외곽포를 꽂아 넣었고 연이어 스틸 이후 속공으로 서지우가 다시 한번 점수를 올렸고 강현수가 빠른 돌파 레이업까지 올리며 중앙대는 성균관대를 더욱 몰아붙였다.

 

 구민교가 자유투로 2점을 올린  양측 모두 치열한 싸움  경기가 진전되지 않고 있었으나 이건영의 득점으로 다시 경기장에 긴장감이 돌았다하지만 점수의 우위를 허락하지 않겠다는  중앙대는 유형우가 3 슛을 성공시키며 경기장을 뜨겁게 달궜다이에 성균관대 구민교는 바로   득점을 얻었고양측 모두 상대가 점수를 얻으면 빠르게 추격했다.

 

공격 시도와 실패리바운드만 이어지던 그때유형우가 몸을 던져 올린 공이 림으로 빨려 들어가며 경기장은 함성으로 가득 메워졌다 득점과 함께 유형우는 자유투까지 성공시키며  3점을 얻어냈다.

 

 

 팀의 공격 실패가 다시 이어졌고 이주민이  밑에서 공을 잡아내어 득점에 성공했다중앙대는 강현수의 속공으로 이어진 공격에서 김두진이 리바운드 이후 득점 과정에서 파울을 얻었고 이에 자유투로 2점을 올렸다곧이어 이경민이 성균관대의 패스를 잘라낸  바로 레이업으로 연결 지어 2점을 얻으며 중앙대가 7 앞선  1쿼터가 종료됐다.

 상보_동언.jpg

 

2쿼터 중앙대 50 – 39 성균관대’ : 추격하는 성균관대틈을 주지 않는 중앙대

 

2쿼터는 성균관대의 패스를 잘라낸 강현수가 그대로 속공을 시도하며  득점을 올렸다이후 중앙대의 철저한 수비로 성균관대는 쉽사리 공격을 시도하지 못했고유형우가 공을 잡아내며 바로 이어진 강현수의 속공이 다시 한번 성공하며 중앙대는 순식간에 4점을 올렸다중앙대가 2쿼터 시작과 동시에 분위기를 올리자 경기 시작 1 만에 성균관대는 타임아웃을 불렀다.

 

 성균관대는 타임아웃으로 마음가짐을 재정비했음에도 불구하고 계속해서 패스가 안정적이지 못한 모습을 보였다 틈을 노린 임동언은 스틸하여 속공을 만들어냈고 서정구가   득점으로 마무리했다경기 흐름은 여전히 중앙대의 것이었다돌파를 시도하려던 성균관대는 또다시 공을 뺏겼고임동언이 3 슛으로 역습을 마무리 지으며 중앙대는 좋은 팀워크와 집중력을 보여주었다.

 

 성균관대는 자유투를 얻어내며 1구는 성공, 2구는 실패했고 리바운드를 잡은 중앙대는 깔끔한 패스를 보여주며 임동언이 코너에서 슛을 쏘아 올리며 득점했다중앙대의 연이은 속공과 연속 득점으로 점수 차는 어느새  배를 넘겨 17 차로 벌어졌다. (32-15) 성균관대는 어렵게   득점을 만들어냈고 이어 강성욱과 이주민이 각각 자유투로 1, 2점을  올렸다. 중앙대는 팀파울에 걸리며 타임아웃으로 팀을 재정비했다.

 

  모두 몸을 부딪쳐가며 치열한 경기를 보여주었으나 쉽사리 득점이 나지 않았다중앙대 고찬유의 센스 있는 패스를 받은 임동언이 득점에 성공하며 좋은 모습을 보여주었다성균관대는 김태형이 3 슛을 성공시키며 중앙대의 득점에 맞대응했다성균관대의 득점을 허용하지 않는 중앙대 또한 고찬유가 다시 패스 센스를 보였고 서정구가  밑에서 득점에 성공했다성균관대는 다시 한번 득점으로 추격했고중앙대는 이경민이 상대를 속이는 패스로 수비를 뚫으며 임동언이 다시 득점에 성공했다김태형이 다시 3점슛을 쏘아 올리며 중앙대를 쫓아갔으나 이경민이 바로 2점으로 맞대응하며 점수 차는 쉽게 좁혀지지 않았다.

 

 이관우가 외곽포를 성공시키며 성균관대는 중앙대를 압박추격했지만 중앙대는 침착함을 잃지 않고 수비에 나섰다성균관대는 임동언의 블록과 중앙대의 빡빡한 수비에 막히고 샷클락 바이얼레이션에 걸리며 공격권은 중앙대에게 넘어왔다서지우가 득점에 성공하며 경기 흐름을 이어갔지만김태형이 돌파 득점을 성공시키자 중앙대는 타임을 불러 전반전 마무리에 대한 의지를 다졌다.

 

 

 성균관대의 압박을 풀어낸 중앙대는 이경민이 3점을 성공하며 재정비 이후 좋은 모습을 보여주었다양측의 치열한 싸움 끝에 성균관대는 자유투를 얻어내어 2점을 올렸으나 서지우의 득점으로 다시 경기 흐름은 중앙대 쪽으로 기울었다 기세를 몰아 고찬유가  거리 3 슛을 성공시키며 점수 차는  벌어졌고경기장은 뜨겁게 달아올랐다그러나 이를 보고만 있을  없었던 구민교의 득점과 턴오버김태형의 리바운드 득점으로 2쿼터는 마무리되었다.

 상보_찬유.jpg

 

3쿼터 중앙대 70 – 61 성균관대’ : 성균관대의 압박도망가는 중앙대

 

3쿼터는 구민교와 구인교의 연속 3 슛으로 시작됐다성균관대는 후반전 시작 초반부터 외곽포를 터뜨리며 추격의 의지를 태웠고 중앙대는 타임아웃을 통해 분위기를 끊어가고자 했다.

 

타임 이후 성균관대의 트래블링으로 공격권은 중앙대에 넘어왔고유형우가 깔끔하게 3점슛을 성공하며 성균관대에게서 달아나는 모습을 보였다그러나 성균관대도 3 슛을 성공시켰고 연이어 미드레인지 점퍼로 득점을 올리며 추격했다이에 이경민이 레이업 득점김두진이 속공 마무리 득점을 연이어 성공하며 달아났다.

 

경기는 매우 빠르게 진행됐다서로 치열한 싸움 끝에 강성욱이 득점에 성공했다양측 모두 공격 실패가 이어지다 김두진이 다시 한번 속공 득점에 성공하며 경기 흐름을 가져오자 성균관대는 타임아웃을 외쳤다.

 

타임 이후 이주민이  밑에서 득점을 올리며 점수 차는 다시 5 차가 되었다그러나 경기 흐름을 절대 내주지 않겠다는  중앙대는 고찬유의 3 슛으로 맞대응했다 팀의 공격 실패가 이어지다 스틸에 성공한 이경민은 3점슛을 쏘아 올리며 경기장을 뜨겁게 달궜다이어 고찬유가 속공 득점까지 올리며 분위기는 달아올랐다.

 

 

 성균관대는 강성욱이 돌파 득점과 파울까지 얻어낸 강성욱은 자유투는 실패하며 3 플레이를 만들어내진 못했다그러나 리바운드 과정에서 성균관대가 공을 따내며 2 득점에 성공했다중앙대는 계속해서 공격 리바운드를 잡아냈지만득점까지 연결하진 못했고 이관우의 외곽포까지 터지며 경기 흐름은 성균관대에 넘어가는 듯했으나강현수가 3 슛으로 대응하며 3쿼터가 마무리되었다.

 상보_현수.jpg

 

4쿼터 중앙대 90 – 81 성균관대’ : 성균관대의 추격과 잡힐 마음이 없는 중앙대

 

 4쿼터 시작과 함께 이경민의 점퍼 득점과 강현수의 3 슛으로 중앙대가 빠르게 5점을 올리자 성균관대는 타임으로 흐름을 끊고자 했다타임 이후 이주민은 자유투를 얻어냈고 2구를 모두 성공시켰다. 4쿼터가 되자  팀의 수비가 더욱 빡빡해졌고 양측 모두 쉽게 공격을 성공하지 못했다공격 실패가 이어졌고 구민교가 돌파 득점으로 코트의 적막을 깼다이에 고찬유가 빠른 속도로 레이업을 올리며 맞섰다.

 

 다시  팀의 공격 시도와 리바운드가 연속되었다성균관대 이주민의   득점강성욱의 3 슛이 연이어 터졌고 팀파울에 걸린 중앙대와 달리 파울에 여유가 있던 성균관대는 과감히 공격과 수비를 시도하며 흐름을 가져가는 모습이었다.

 

 어느새 5 남짓 남은 상황자유투를 얻은 김두진이 2구를 모두 성공시켰고 강현수가 빠른 속공으로 분위기를 끌어올리며 중앙대는 다시 마음을 가다듬었다양측 모두 파울을 누적하다 중앙대의 팀파울로 성균관대는 자유투를 얻었고 2 모두 성공하며 점수 차를  자릿수로 좁혔다.

 

 강현수의 차분한 미드레인지 점퍼로 좀처럼 가까워지지 않는  팀이었다성균관대의 공격 실패 이후 임동언의 팁인 득점까지 성공하며 중앙대는 점수 차를 벌리고자 했다그러나 성균관대는 이주민의 돌파 득점과 강성욱의 앤드 원으로 다시 추격했다.

 

 중앙대의 타임아웃 이후 성균관대는 압박 수비로 중앙대를 괴롭혔지만수비를 뚫고 골밑에서 서지우가 득점을 올렸다이어 강현수가 45도에서 3 슛까지 쏘아 올리며 경기장은 다시 후끈 달아올랐다.

 

 

이주민이 자유투로 1점을 올렸고 이어진 공격에서 치열한 리바운드 싸움이 벌어졌으나 득점에는 실패했다. 1분도 남지 않은 상황성균관대의 타임아웃으로 선수들은   가다듬어졌다타임아웃의 효과인지 성균관대 구인교가 3점슛에 성공하며 점수 차를 좁혔다경기 종료를 앞두고   모두 치열한 싸움을 보여주었으나 성균관대는 쉽사리 공을 잡지 못했고 경기는 9 차로 마무리되었다.

 상보_승리포토.jpg

 

중앙대는 성균관대에 승리하며 작년 플레이오프 복수에 성공했다높은 3  성공률과 성균관대의 압박에도 불구하고 멋진 경기를 보여준 중앙대였다주장 임동언의 침착한 경기력강현수의 빠른 속공과 외곽포이경민의 어시스트신입생임에도 멋진 활약을 보여준 서지우와 고찬유  모든 선수들이 활약하며 팀을 승리로 이끌었다.

 

 

중앙대는 오는 3 조선대학교로 향하여 원정 경기를 치르게 된다중앙대가  원정 경기에서도 승리하여 3연승을 이룰  있을지 기대해 보자.

 

 

주요 선수 기록

중앙대

강현수 22득점 2리바운드 4어시스트

이경민 14득점 13리바운드 10어시스트

서지우 14득점 3리바운드

임동언 11득점 4리바운드 1어시스트

고찬유 10득점 6리바운드 5어시스트

 

성균관대

이주민 20득점 11리바운드 1어시스트

구민교 19득점 11리바운드 2어시스트 2블록

 

강성욱 16득점 3리바운드 9어시스트

?

  1. [농구] ‘달디달고 달디단 대승’, 중앙대 조선대 상대로 96-59 37점차 승리! 0 file

  2. [축구] ‘좋았던 85분, 아쉬웠던 5분’ 중앙대, 가톨릭관동대와 2-2 무승부 0 file

  3. [야구] 중앙대 고대하던 첫 승 신고, 대덕대전 7-2 승리 0 file

  4. [농구] ‘아쉬움을 통해 더욱 성장할 중앙대’, 성균관대에 69-73으로 아쉬운 패배 0

  5. [축구] ‘홈 개막전 대승’ 중앙대, 한남대 상대로 3-0 대승 0

  6. [농구] 33점차 대승! 중앙대, 102-69로 조선대에게 승리 거두며 3연승 행진! 0

  7. [축구] 청룡의 해! 푸른 용의 기운을 받으며 날개를 펼칠 2024 신입생을 만나다! 0

  8. [농구] 세리머니 맛집?! 코트 위 재간둥이, 이경민 인터뷰 0

  9. [농구] 은빛 머리 휘날리며 터진 득점 포텐! 강현수 인터뷰 0

  10. [농구] '최고의 빅매치!' 중앙대, 90-81로 성균관대에게 복수 성공!! 0

  11. [축구] '득점은 저에게 맡겨주세요!' 개막전 승리를 이끈 최준서 인터뷰! 0

  12. [축구] ‘개막전 승리로 출발’ 중앙대, 명지대와 개막전서 2-1 역전승 0

  13. [축구] 2024 청룡 군단의 새로운 캡틴, 최선규 인터뷰 0

  14. [농구] 코트를 뜨겁게 달구며 역전승을 이끌다!! 임동일 인터뷰 (03.19) 0

  15. [농구] ‘우리의 아기청룡은 강하다!’ 데뷔전에서 더블더블 기록, 서지우 인터뷰 (03.19) 0

  16. [농구] ‘우리의 농구는 3쿼터부터’, 중앙대, 동국대 상대로 62-61 개막전 역전승! (03.19) 0

  17. [농구] 청룡의 해! 푸른 용의 기운을 받으며 날개를 펼칠 2024 신입생을 만나다! 0

  18. [농구] 2024 청룡 군단의 새로운 캡틴, 임동언 인터뷰 0

  19. [야구] ‘희망을 던져라‘ 2023 시즌 중앙대 야구부 결산 0

  20. [축구][춘계연맹전] ‘더욱 단단해질 중앙대’ 선문대에 0-1 패하며 대회 마무리 0

  21. [축구][춘계연맹전] ‘무실점 통곡의 벽 중앙대’ 광운대에 1-0 승리하며 8강 진출! 0

  22. [축구] 중앙대학교 축구부 정종근 선수, KUSF AWARDS U리그 부문 우수상 수상 0

  23. [축구][춘계연맹전]‘이젠 꽃을 피울때’ 중앙대의 승리를 이끈 김재호 인터뷰 0

  24. [축구][춘계연맹전] ‘조별 예선 전승’ 중앙대, 대경대에 1-0 승리 0

  25. [축구][춘계연맹전] ‘빛나는 결승골의 주인공!’ 김다현을 만나다 0

  26. [축구][춘계연맹전] '김다현 결승골로 조 1위 견인' 중앙대, 건국대에 1-0 승리 0

  27. [축구][춘계연맹전]‘청룡의 해, 비상을 꿈꾸는 중앙대’ 중앙대, 광주대 만나 3-1 승리 0

  28. [축구][왕중왕전] ‘4년 우승 주기설’ 중앙대, 숭실대 1-0 격파하며 왕중왕전 우승! 0

  29. [축구][왕중왕전] ‘우리에겐 승리뿐이다’, 중앙대, 단국대 3-0 완파하며 결승행! 0

  30. [축구] [왕중왕전] 중앙대 축구부의 형님들! 민동진, 정종근 인터뷰 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