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대학소식

조회 수 13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해군 사관 학교 교관단의 우리 대학 연수를 환영하는 오찬 행사가 지난 1월 29일(목) 11시 30분 102관(약학대학 및 R&D센터) 11층 University Club에서 열렸다. 이 날 행사에는 이용구 총장, 설정덕 체육대학장과 구옥회 해군 사관 학교장 및 50여명의 해군 사관 학교 교관단이 참석하였다.
 

이용구 총장은 “해군 장교를 육성하는 최고 교육 기관의 교관단을 맞이하게 되어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양교 간의 활발한 교류가 지속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에 구옥회 해군 사관 학교장은 “나날이 발전하고 있는 명문 사학에 초청되어 연수를 할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됨에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화답했다.
 

한편, 이 날 행사는 지난해 7월 양교 간 맺어진 상호 협력관계 구축을 위한 양해각서에 따라 상호 교류 및 교류 협력 활성화 차원에서 1월 28일부터 1월 30일까지 우리 대학에 파견된 해군 사관 학교의 교관단을 환영하기 위해 열렸다.
 
취재 : 홍보대사 김산희(간호학과 3학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좌측부터 유현철선수, 박용범교수, 주슬기선수, 김양수선수]

 
 
우리 체육대학 웨이크보드 및 수상스키팀이 전국남녀 학생종별 선수권 3개 대회[제28회(영광),제29회(부산),제30회(미사리)각 회장배]를 석권하며 대학 최고의 성적을 거두었다.
 

 

웨이크보드팀은 3개 대회 모두 남.녀 대학 부 우승을 차지하고, 수상스키 또한 점프1위를 석권하는 기염을 토했으며,  참가선수 3명 모두가 국가대표로 선발되는 쾌거를 이루면서 명실상부한 대학 최고의 팀으로서 자리매김을 하였다.
 
[수상내역]
주슬기[2학년] : 웨이크보드 여자대학부 각 1위[제28회(영광),제29회(부산),제30회(미사리)]  
김양수[1학년] : 웨이크보드 남자대학부 1위[제29회(부산)], 2위[제28회(영광),제30회(미사리)]
유현철[1학년] : 수상스키 점프1위[제28회(영광)] , 슬라럼1위[제29회(부산)]
 

조회 수 13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강의평가 우수전임교원(Best Teaching Professor) 표창식’이 지난2월 18일(목) 서울캠퍼스 201관(본관) 3층 비서팀 회의실에서 열렸다. 이날 표창식에는 강태중 교학부총장, 김창일 교무처장, 박민성 학사팀장 등이 참석해 수상을 축하했다.

 

 
 
선발된 교원은 ▲공과대학 건축학부 양우현 교수 ▲사회과학대학 사회복지학부 정슬기 교수 ▲체육대학 스포츠과학부 조용찬 교수 ▲경영경제대학 경영학부 전영순 교수 ▲인문대학 국어국문학과 이경수 교수로 총 5명이며 각각 표창패와 포상금이 전달되었다.
 
 

 

강태중 교학부총장은 인사말에서 수상한 교원들을 축하하고 격려하였으며, 이어서 김창일 교무처장은 “ACE사업의 일환으로 처음 시행된 이 표창식은 상위 30% 우수 전임교원 선정 대상자 중 최근 5년 연속 상위 30%이면서 최근 3년간 상위 10%를 충족하는 교원으로서 엄격한 기준으로 선발되었다.”고 전했다.
 
 
취재 : 홍보대사 박정경(컴퓨터공학부 3학년)
 
 
 

조회 수 8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체육대학 스포츠과학부 이현우 교수(골프전공 주임교수)가 지난 3월03일 경희대학교에서 열린 한국대학골프연맹 이사회 및 정기총회에서 우수 지도자상을
수상했다.
 
이날 이현우 교수는 과학적인 훈련방법과 헌신적인 지도를 통해 선수들을 우수한 기량으로 이끌어, 한국골프연맹이 주최한 여러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낸 실력을 인정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한편, 한국대학골프연맹은 대한골프협회 산하단체로서 우리나라 모든 대학의 골프경기를 주관하는 전통성 있는 단체이다.
 
 

조회 수 8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우리대학 이수민(체육대학 스포츠과학부 골프전공)학우가 지난 4월 25일(월) 중국 선전의 젠존 골프장에서 재개된 “유러피언 선전 인터내셔널” 4라운드 잔여 홀 경기에서 2타를 줄이며 합계 16언더파로 최종 우승했다.
 
공동 2위(14언더파)인 우스트 루이텐(네델란드)과 브랜든 스톤(남아공)을 2타 차로 제치며 차지한 이번 우승은 6번의 도전 끝에 거둔 “유러피언투어” 첫 승이며, 지난 2월 메이뱅크 말레이시아에서 나온 역전패의 아쉬움을 씻어내는 값진 승리다.
 
5일간 대회를 치르는 강행군속에 악천후 까지 더해진 전날, 4라운드를 모두 마치지 못한 이수민은 14번 홀 부터 경기를 재게했다. 이날 우승을 확정지은 홀은 17번 홀(파5) 였다.  세컨드샷으로 공을 그린에 올린 뒤 이글 퍼팅을 성공시킨 이수민은  2위 그룹과의 격차를 세타차로 벌리는 “위닝 퍼트”를 터트리며 우승을 결정짓는 마침표를 찍었다. 
 
이수민은 “악천후가 오히려 좋지않은 흐름을 계속 끊어줘서 도움이 된 것 같다”. “어제 초반에 긴장이 많이돼서 스윙이 안좋았는데 오늘 새로운 마음으로 경기를 임하면서 좋은 결과가 나온 것 같다”. 고 말했다.
 
한국 선수가 유럽프로골프투어 대회를 제패한 것은 지난해 5월 안병훈(25·CJ)이 BMW PGA 챔피언십에서 정상에 오른 이후 11개월여 만이다. 이수민은 유럽프로골프투어 대회에서 우승한 7번째 한국 선수가 됐다.
 
한편, 이번 우승으로 이수민은 남자골프 세계랭킹 128위에서 75위로 53계단을 단숨에 뛰어 오르며 자신의 역대 세계랭킹 최고 순위를 기록했으며,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출전에 대한 가능성을 부풀렸다.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
위로